상단여백
HOME 기사 > 기타
‘12K 괴물투수’ 심준석의 등장
결승전에서 괴력투를 선보인 덕수고 심준석 선수

덕수고는 지난 831일 횡성베이스볼테마파크에서 열린 대한야구소프트볼협회장기 전국고교야구대회 결승전에서 1학년 신인 투수인 심준석이 6이닝 동안 12개의 삼진을 돌려세우는 그야말로 '미친 활약'을 펼치며 눈도장을 찍었다.

심준석이 특히 대단했던 건 최대 153km/h짜리 직구와 그에 못지않은 무브먼트 좋은 변화구로 무려 12탈삼진을 기록하며 세광고의 타선을 꽁꽁 묶었기 때문이다. 이번 결승전에서 덕수고는 미래의 에이스 투수를 미리 발굴하면서도, 그 투수가 여러 이닝을 책임지는 기분 좋은 성과를 얻어갈 수 있었다.

뒤로가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